수건빨래의 악취를 없애는 가장 확실한 방법ㅣ수건세탁 간단하게 냄새, 곰팡이제거 99.9%ㅣ수건 더이상 삶지마세요 ㅣ수건 쉰내,땀내,썩은내 제거 세탁꿀팁

안녕하세요 세탁전문가 세탁설입니다 깔끄미 여러분 오늘도 비가 왔습니다 정말 지긋지긋한데요 이번 여름은 비로 시작해서 비로 끝나는 거 같습니다 그러다 보니까 우리 깔끄미들 빨래 냄새 어떻게 해결하는지 정말 문의가 많은데요 그래서 시리즈로 여러분께 원리와 꿀팁들 알려 드리고 있습니다 자 오늘은 조금 더 실질적인 방법으로 눈으로 보여 드릴 건데요 빨리 냄새가 가장 많이 나는 게 어떤 건가요? 맞습니다 바로 이 수건이에요 수건 땀 닦는 데도 쓰고 뭐 물기도 닦고 발가락도 딱 온갖거 다 닦죠 그러다 보니까 여기에 뭐 땀이나 유기물들이 많이 묻어 있습니다 이 수건들이 바로바로 세탁이 안 되고 이렇게 쌓여 있단말이에요 보통

날씨까지 더우면 여기에 묻어있는 땀이나 유기물들이 썩는단 말이에요 그 썩는 과정에서 냄새가 나는 겁니다 그럼 수건의 땀내 썩은내 쉰내 어떻게 제거하느냐 일반적인 방법으론 안됩니다 좀 더 강력하고 확실한 방법이 필요한데요 오늘 그 확실한 방법을 알려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자 이제 본격적으로 수건의 악취 냄새를 제거를 해 볼 건데요 그동안 한 번도 보여드리지 않았던 겁니다 그게 뭐냐 바로 바로 락스입니다 락스 집에서도 많이 쓰시죠 락스를 표백하는데도 쓸 수 있고 의류세탁 하는데 뭐 많이 쓰기도 합니다 하지만 여러분께 알려 드리지 않았던 거는 조금 위험부담이 있기 때문에 알려 드리지 않았던 거예요 락스도 표백제고 과탄산도 표백제죠 하지만 이 두 가지는 좀 달라요 락스는 염소계 표백제고 과탄산은 산소계 표백제죠 원리가 약간 좀 다릅니다 락스는 반응성이 굉장히 빠릅니다 그래서 색깔있는 옷을 탈색 시키기도하고 옷을 황변 시키기도 합니다 사고가 많이 나죠 잘못 사용하면은요 그런데 용량과 용법을 잘만 사용하시면 안전하게 또 세탁을 하실 수 있는 게 또 락스 입니다 오늘 처음으로 락스로 활용해 가지고 냄새를 제거하는 거 보여 드리도록 할 건데요 냄새가 심해 않은 경우 저번 시간에 말씀드린 대로 베이킹 소다 베이킹 소다만 쓰셔도 충분히 냄새제거 가능합니다 하지만 이 경우는 정말 썩은내 너무 심한 냄새 그런 경우를 가정해가지고 락스를 쓰는 거란 말이에요 제가 냄새를 제거하는 원리를 알려 드렸던것 중에 화학적으로 제거하는 원리를 알려 드렸잖아요 바로 염소를 사용한다 그 염소가 바로 락스입니다 락스에 다른 이름이 차염산나트륨 이예요 그래서 차염산나트륨 락스를 가지고 냄새를 제거를 하면은 냄새가 기가 막히게 없어집니다 다만 이 차염산나트륨 락스를 사용하실 때 주의하실 게 그 용법과 용량 잘 지켜 주셔야 되는데 처음부터 원액이 나 강하게 쓰지 마시고 차근차근 묽게 희석해서 쓰셔야 된다라고 생각하시면 좋겠습니다 자 그럼 본격적으로 락스를 희석해가지고 수건을 냄새 제거를 해 볼게요 물을 40리터 정도 받았습니다 지금 이 통에다가 이 수건 다 담겨야 되기 때문에 40리터 정도 받았어요 그래서 락스는 200배 희석을 할겁니다 200배 희석을 하면 용량은 어

40,000 나누기 200 하면 200미리죠 200미리를 물에다 락스를 희석해줄거에요 이게 100미리니깐요 100미리 200미리 희석을 해 줍니다 주의할게 락스 이렇게 쓰실때 튀면 제가 입은 남색 같은 색깔이 있는 옷은 바로바로 탈색이 되거든요 작업하실 때 이런 남색깔 옷 입지 마시고 웬만하면 하얀색 옷을 입으시고 이런 뚜껑같은거 잘 닫으시고 튀지 않게 조심 하셔야 돼요 그리고 락스 쓰실때는 절대로 뜨거운 물 사용하시면 안됩니다 기분상 과탄산 우리가 뜨거운 물에 사용하는 걸로 익숙하잖아요 잘 사용하고 싶어 가지고 뜨거운 물에다가 락스를 타가지고 쓰신단말예요 절대 그러시면 안 돼요 락스는 그렇게 하면은 염소가스가 발생하기 때문에 정말 독약입니다 독약 그러니까 주의하시고 절대로 뜨거운 물에 사용하지 마시고 찬물에 사용하셔야 됩니다 세탁 전문가들은 약간 온도를 한 30도 정도까지는 올려서 쓰긴 하지만 그것은 어디까지나 세탁 전문가들의 사용법 있고요 일반적으로 가정에서는 희석하신거에 찬물에 한 200배 정도를 희석해 가지고 사용을 하셔야 됩니다 수건을 흰색같은경우에는 관계없지만 이렇게 색깔이 있는거는 또 탈색이 될 수 있단 말이에요 그래서 담그기 전에 이렇게 살짝 이렇게 끄트머리만 한번 찍어 보세요 그러면은 색깔이 변하는지 안 변하는지 먼저 관찰하세요 그래서 색깔이 변하지 않는다 라고 보이시면 요정도는 탈색이 안 된 거 라고 생각하시면 되니까 안심하고 사용하셔도 됩니다 그리고 또 주의하실게 락스는 다른 세제나 과탄산같은 산소계표백제랑 절대 섞어서 쓰시면 안 됩니다 그러시면 그것도 염소가스가 발생하기 때문에 절대로 다른 세제나 산소계표백제 절대 섞어서 쓰시지 마세요 이렇게 그러면은 락스 희석액이 잘 준비가 됐으니까 수건을 담가 보도록 할게요 색깔이 있는거부터 넣고 하얀색 넣습니다

요렇게 잘 담가 주시고 다른 거 할 거 없이 한 10분 정도 담가 주시면 되겠습니다 빅스비 10분 뒤에 알려 줘 그럼 이렇게 담그는 거 세탁기에다 바로 담그면 안 될까요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실 거예요 그런데 세탁기의 물의 용량이 얼만큼 되는지 여러분께서 정확하게 아시지 못하시잖아요 정확한 희석 비율을 계산 하기가 조금 힘들어요 통돌이 같은 경우에는 대충 눈으로 보이지만 드럼세탁기의 경우에는 계산 좀 힘들어요 세탁기에 바로 사용하지 마시고 이렇게 통에다가 물을 담아두시고 희석을 하신 다음에 담그시는 거를 추천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참고로 수건을 호텔 수건 같이 뽀송뽀송하게 세탁하는 방법 같은 경우에는요 따로 특집으로 준비를 하고 있으니까요 오늘은 조금 냄새만 집중을 해 보도록 할게요 이렇게 락스 표백 은 담가 주시기만 하면 되기 때문에 간편하죠 그렇지만 숙련된 기술이 필요하기 때문에 나중에 자세하게 락스 표백 하는 법을 알려 드릴 테니까요 조금 기다려 주시고요 희석이 된 상태기 때문에 수건이 상한다던지 해진다던지 삮는다던지 어떤 그런 걱정은 안 하셔도 될 그 정도의 용량입니다 이렇게 되면은 땀냄새제거도 되구요 각종 곰팡이 세균 같은 경우도 999% 박멸이 됩니다 그래서 이렇게 주기적으로 락스로 소독을 해주시고 냄새를 제거를 해주시면 수건냄새는 정말 걱정하실 게 없습니다 10분이 지났습니다 중분히 냄새가 제거가 됐을 것 같고요 락스 물은 버려 주시면 되겠습니다 버려 주실 때도 주위에 잘 튀지않게 조심해서 이렇게 버려 주셔야 될 거 같아요 그리고 찬물로 몇 번 헹궈주시면 락스 성분이 잘 제거가 될겁니다 혹시나 염소성분이 걱정이 되신다면 저번에 알려드렸죠 비타민 C 를 두포 정도 그렇게 섞어서 가지고 이렇게 물에다 타주시면 남아있는 염소성분이 잘 될 겁니다 탈색이 안 되고 냄새가 잘 제거가 됐습니다 락스 냄새 같은 것도 전혀 안 나고요 잘 행궈주신 상태로 정상적으로 세탁을 한번 해 주시면은 수건의 땀내 쉰내 썩은내 안전하고 확실하게 제거할 수 있습니다 오늘 영상이 도움이 되시고 유익하셨다면 좋아요 구독 눌러 주시고 댓글 달아주시고 알람 설정까지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럼 다음 영상에서 뵙겠습니다 안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