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가 제일 좋아하는 인형을 빨아봤어요. – 빨래 꿀팁

장난감 빨래하기 문졍 : 아가 이거 빨아 줄게~ 오둥이들 장난감을 빨아주려고 하나씩 모으고 있어요 문졍 : 너희들 왜 이렇게 따라다녀? 아가는 인형을 가지고 가는게 못마땅한지 계속 따라다니네요

아가 어리둥절 오둥이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기분 오둥이의 사랑을 듬뿍받아 꼬질꼬질해진 인형들을 깨끗하게 빨아볼게요 우선, 물을 받아주고 다롱(개무시) 민망민망 아가 : 내 장난감들 어디있어! 궁금증 폭발 아가 : 저게 뭐야? 뚱이 : 몰라 문졍 : 아가야 조용히해~ 아가가 인형을 꺼내달라고 짖기 시작했어요 과탄산소다로 찌든 때도 깨긋하게 아가 : 저게 뭐야? 아가 : 내 장난감 언제 주는거야? 문졍 : 친구들 깨끗하게 목욕 시켜줄게~ 집중 문졍 : 안돼~ 아가가 계속 다가와서 위에 올려버렸어요 문졍 : 아가 장난감 어디있어? 장난감 다 빨아놓고 장난감 어디있냐고 물어보기 문졍 : 장난감 가지고와~! 어디가는거지? 다 빨았는데? 숨겨놨었나 봐요 똑똑한 것 10분정도가 지났으니 다시 빨래를 시작해볼까요? 호기심 대마왕 고기? 고기?? 고기를 준다고해도 장난감이 더 좋은가봐요 오복이는 자기도 인형들처럼 목욕을 할까 봐 무서워하고 있어요 물기를 뚝 짜서 인형들을 수건으로 조금 더 말려줄게요

아직 축축한데 마르기도 전에 가저가려나 봐요 바람이 잘 통하는 창틀에 올려 놨어요 말릴 장소를 다시 생각해야 될 것 같아요 조금 더 높은 창틀로 나가면서 수박 물도 주고 장난감 빨래하기 끝

빨래해도 악취나는 쾨쾨한 냄세 제거 꿀팁 || 유용한정보

빨래해도 악취나는 쾨쾨한 냄세 제거 꿀팁 말린 빨래에서 냄새가 나는 것은 충분히 세탁되지 않거나, 세제가 덜 헹구어졌거나,  빨래가 제대로 건조되지 않아서 발생합니다 원인에 따라 각각의 냄새도 다른데, 장마철에 나는 냄새는 덥고 습한 날씨 때문에 곰팡이나 세균이 번식하면서 발생하는 냄새이며, 한 번 냄새가 났던 옷은 다시 빨아도 냄새가 날 수 있으므로 비가 오는 날은 빨래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쉰내나는 빨래 원인과 놀라운 해결법 7가지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1, 항균제나 살균제가 포함된 세제 쉰 냄새를 방지하려면 항균제나 살균제가 포함된 세제로 세탁하는 것이 좋습니다 주위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제품으로는 산화표백제 제품있는데 세탁할 때 세제와 섞어 사용하면 어느 정도 쉰 냄새를 방지할 수 있습니다   2, 헹굴 때 섬유린스 사용은 필수

헹굴 때 섬유린스를 넣는 것도 방법입니다 세탁한 의류에 세제 성분이 남아 있으면 세균 냄새와 섞여 악취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세제 냄새를 제거하고 어느 정도 살균을 해주는 약산성 섬유린스를 사용하면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너무 많이 사용하면 오히려 역효과가 날 수 있으므로 약간만 넣어 헹궈주세요   3, 쾨쾨한 빨래냄새엔 식초

빨래가 잘 마르지 않을 때, 작은 빨래들은 미리 다리미로 한 번씩 다려서 널거나 큰 비닐봉지에 넣고 드라이로 뜨거운 바람을 쐬어 말려서 널면 잘 마른다 제대로 마르지 않은 빨래에서 나는 쉰내를 없애려면, 빨래는 마지막 헹굴 때 식초 한두 방울을 섞어 헹구면 좋다 베이킹소다도 악취 나는 옷 세탁에 유용하다 악취가 나는 옷이 있다면 세탁할 때 베이킹소다를 뿌려두었다가 세탁하면 탈취에도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세탁효과도 한층 높아진다 깨끗해 보이는 세탁기가 빨래에서 나는 악취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

세탁기에 끼여 있는 물때와 곰팡이 때문, 가장 손쉬운 방법은 식초를 이용하는 것이다 세탁기 가득 물을 받은 다음 한 컵 정도의 식초를 붓고 돌리면 세탁기 구석구석이 깨끗해진다 시중에서 파는 세탁조 전용 세제를 이용하면 좀 더 강력한 살균 효과를 볼 수 있다     4, 따뜻한 물에 세탁   따뜻한 물에 세탁을 하면 때도 잘 빠지고 세제의 효과도 높일 수 있습니다

  이것은 세제가 찬물보다는 더운물에 잘 풀리고 더운물에서는 때에 침투해서 분해하는 효과가 크기 때문입니다   또 기름 때인 지방은 찬물에서는 굳어 잘 녹지 않지만 온수에서는 잘 녹습니다   사람에게서 묻어 나오는 때나 기름기는 사람 몸의 온도보다 조금 높은 온도로 세탁해야 잘 녹기 때문입니다       5, 선풍기 바람 쐬면 뽀송뽀송   냄새의 원인이 되는 세균 번식을 막으려면 무엇보다 수분을 빨리 증발시켜 빨래를 말려야 합니다

  빨래에 남아 있는 물기가 공기 중으로 흩어져야 빨래가 마르는데 바람이 불어 공기가 흔들리면 옷에서 나온 물방울들이 빨리 흩어져 그만큼 빨리 말라요   바람도 잘 불지 않고 습기가 많은 장마철에는 널어놓은 빨래를 향해 선풍기를 틀어놓으면 빨래 말리는 시간을 어느 정도 단축할 수 있습니다   겨울철에도 선풍기 바람으로 빨리 마르게 한다면 냄새가 적고 세균번식도 막을 수 있다       6, 다리미를 이용한 살짝 다림질   빨래를 널어 어느 정도 물기가 빠지면 다리미로 살짝 다려줍니다

  빨래를 좀 더 빨리 말릴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다리미의 높은 온도로 어느 정도 살균이 되어 세균 번식도 막을 수 있습니다       7, 헹굴 때 섬유청정제는 필수   헹굴 때 아토세이프청정제를 사용할 경우 세탁한 의류에 세제 성분이 남아 있으면 세균 냄새와 섞여 악취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세제 찌꺼기를 제거하고 냄새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세균까지 제거해주며 수분이 많은 날 번식이 더 왕성한 집 먼지 진드기까지 잡아 주기 때문에  더욱더 깨끗하고 안전할 수 있다

물로 헹구지 않고 운동화 세탁하는 놀라운방법 꿀팁

물로 헹구지 않고 운동화 세탁하는 놀라운방법 꿀팁 물로 헹구지 않고 운동화 세탁하는 놀라운방법 꿀팁 솔을 박박 문질러 세탁해도 그대로 남아있는 운동화 속 찌든 때들을 물로 헹궈내지 않고 없애는 방법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4일 니프티 유튜브 사이트에는 ‘운동화 다시 하얗게 만드는 방법’이란 제목의 짧은 동영상 하나가 올라왔다 해당 동영상에는 오염이 잘 되는 흰색 면 운동화를 베이킹소다와 햇빛을 이용해 세탁하는 방법이 소개되어 있다 간단한 방법소개, 먼저 베이킹소다, 과산화 수소, 물을 2:1:1의 비율로 섞은 후 이 혼합물을 칫솔에 묻히고 운동화에 문질러 준다 운동화 끈은 혼합물에 넣고 비벼둔다

혼합물로 구석구석 문질러 준 운동화를 물로 헹구지 않고 약 3~4시간 정도 햇빛에 말려준다 햇빛에서 충분히 말린 운동화를 칫솔 등을 이용해 잘 털어주면 찌든 때를 흡수한 베이킹 소다 가루가 떨어지면서 새하얀 운동화의 모습이 드러난다 베이킹 소다는 주로 빵을 만들 때 사용하지만 세척과 탈취 효과가 탁월해 이처럼 여러 방면으로 쓰일 수 있으니 한 번 시도해 보자 1 베이킹소다, 과산화 수소, 물을 2:1:1의 비율로 섞은 후 칫솔로 발라준다

2 신발끈도 잘 섞어준다 3 햇빛에 3~4시간정도 말려둔다 4

 햇빛에서 충분히 말린 운동화를 칫솔 등을 이용해 잘 털어준다 5 완성이다정말 깨끗하게 새 신발처럼 된다

【충격】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미용】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 요즘같이 더울 때 땀을 많이 흘리기 때문에 특시 여름옷은 세탁을 더 많이 하게 됩니다 하지만 옷은 저마다의 재질과 구성 성분이 다르기 때문세 세탁 방법을 잘 알아야 하는데요!

일반적인 세탁 실수를 알면 옷세탁 할 때 옷이 망가지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간혹 흰옷과 물이 빠지는 옷을 같이 빨아 흰 옷이 다른 색으로 얼룩덜룩하게 염색되어 옷으 버리게 되기도 하고, 레이스 등이 달린 옷의 올이 풀어지기도 하며, 잘못된 세탁 방법으로 옷이 줄어들기도 합니다 이런 실수를 하지 않으려면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그냥 세탁기에 입고 난 옷을 던져넣기 보다는 잘 구분하고 옷을 관리하는 방법을 알아두시면 오랫동안 옷을 입을 수 있죠 그럼 다음은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방법 5가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세탁방법이 적힌 라벨을 꼭 확인하자 거의 모든 옷에는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려주는 라벨이 달려 있습니다 보통 옷 안쪽에 있으며 옷을 세탁해야 하는 온도, 다름질을 해도 되는지 안 되는지, 탈수주의사항, 건조방법 등이 적혀 있습니다 (속옷의 경우 더 주의해야 하죠 / 출처 – 은갱 네이버 블로그) 손세탁을 해야하거나, 절때 비틀어 짜서는 안되는 옷들도 있으니 라벨을 꼭 확인하는 습관을 가지면 옷을 망가뜨리는 실수를 줄일 수 있습니다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지 마세요 언제 어디서나 어떤 옷에 입어도 잘 어울리는 청바지는 많은 사람들이 즐겨 입는 옷입니다 여러 종류의 청바지들이 많이 있는데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면 청바지 천, 데님이 상할 수 있습니다 물론 오래 입은 듯한 구제 청바지를 좋아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그런 느낌이 아닌 청바지가 되어 버리죠!  청바지를 잘 관리하고 싶다면 첫 세탁은 드라이클리닝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드라이클리닝을 해 주면 섬유 표면에 얇은 막이 생겨 탁색이나 변형을 막아줍니다 이후 세탁을 할 때는 따뜻한 물이 아닌 찬물로 세탁하고 탈수는 가급적 피하고 그늘에서 거꾸로 메달아 말려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청바지 세탁시 소금과 물을 1:10 비율로 섞어준 소금물어 반나절 정도 담궈준 다음 헹궈주면 물빠짐 없이 까끔하게 청바지를 세탁할 수 있습니다  세탁기에 옷을 넣기 전 주머니 꼭 확인하기 아마 많은 분들이 충분히 경험해 보셨을 만한 것입니다

휴지나 종이 등을 주머니에 넣어 놓은 상태로 세탁하여 세탁기 통과 세탁한 옷이 온통 풀어진 종이 조각들이 묻어 잘 털어지지 않는 경험 말입니다 종이조각들은 미세하게 달라 붙어 있기 때문에 옷을 몇번식 물에 헹궈주고 털어주어야 하며, 심할 경우 세탁기는 전문가를 불러 별도의 청소를 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주머니에 어떤 것이 남아있는지 확인 하는 것이 좋습니다  흰 옷 얼룩 지우기 하얀 옷에 얼룩이 생긴다면 그만큼 신경 쓰이는 것도 없습니다

흰 옷에 김치 국물이나 찌개국물 등이 묻는 경우 짜증이 나게 마련입니다 여성분들의 경우에는 넥라인에 파운데이션이 많이 묻기도 하는데요! 흰옷의 얼룩을 지우는 여러 방법이 있습니다 넥라인에 묻은 파운데이션은 우선 버터나 식용유를 얼룩 부분에 문지른 후 주방세제로 헹궈주면 됩니다 다른 얼룩들은 베이킹소다를 소량 섞으면 얼룩 제거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누렇게 변한 흰옷은 계란 껍질이나 레몬껍질을 넣고 세탁하면 하야게 변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여성 속옷은 건조기보다 자연건조가 더 좋다 습하고 비가 오는 날씨에는 옷이 잘 안 마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럴 때 건조기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요! 특히 여성들의 속옷은 메쉬와 레이스로 된 경우가 많이 있은데 이런 옷들은 건조기를 사용하면 레이스와 메쉬 재질을 상하게 할 수 있기 때문에 세탁기 건조기능을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은 방법입니다 세탁 후에는 빨래 건조대에서 자연건조 해 주세요  보너스

 세탁한 옷을 세탁기에 너무 오래 두지 마세요 세탁한 옷은 가능한 한 빨리 세탁기에서 꺼내 빨래 건조대에 널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젖은 옷을 세탁기에 1시간 이상 방치하면 불쾌한 습기 찬 냄새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말리더라도 꾸리꾸리한 냄새는 없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주름이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만약 세탁 후 깜빡하고 널지 않았다면 다시 헹굼모드를 작동시키고 탈수가 끝난 후 바로 널어주세요

하얀 빨래를 더 하얗게~ 3가지 세탁 꿀팁

하얀 빨래를 더 하얗게~ 3가지 세탁 꿀팁 하얀 빨래를 더 하얗게~ 1

세제 & 비누 칠해두기 세제나 비누를 때가 많이 탄 목 부분에 칠한 다음 1시간 정도 뒀다가 빨면 깨끗해집니다 소매 부분이 더러워 졌을 때도 같은 방법을 쓰면 됩니다 2 쌀뜨물 이용하기 오래되어 누렇게 변색된 흰 옷을 쌀뜨물에서 주물주물 문질러 헹궈주면 한결 윤이 나면서 하얗게 됩니다 3

귤(레몬) 껍질 이용하기 땀이 많은 사람이나 아이들이 많이 신는 하얀 양말은 오래 신으면 발가락이나 뒤꿈치 부분의 때가 잘 빠지지 않아 보기 싫어지는데요 이럴 때는 귤껍질이나 레몬껍질을 이용해보세요 귤이나 레몬껍질을 넣고 양말을 삶거나, 껍질을 물에 끓인 뒤 그 물에 빨랫감을 담가뒀다 헹궈내면 그냥 삶거나 표백제에 담그는 것보다 천도 덜 상하면서 확실한 표백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다리미질 등에 의해 누렇게 변한 흰 손수건이나 셔츠도 이 같은 방법을 사용하면 좋습니다

나만 몰랐던 설탕활용법 꿀팁 10가지

나만 몰랐던 설탕활용법 꿀팁 10가지 1 비린내 제거:생선이나 돼지고기를 요리할때 설탕을 넣어주면 특유의 비린내가 사라진다

2 시든채소:채소가 시들시들할때 설탕과 식초를 섞은 물에 잠깐 담갔다가 꺼내면 시든 채소가 금방 살아나게된다 3 섬유 유연제 대체품:옷을 세탁할때 헹굼단계에서 설탕과 레몬즙을 넣어 빨면 옷의 물빠짐도 방지할수있을 뿐아니라 촉감도 부드러워진다 4

음식의 수분이 마르는것을 방지:빵이나 떡을 보관할때 설탕을 약간씩 뿌려 보관하면 음식이 마르거나 굳는것을 방지할 수 있다 5 피부 미용:물과 흑설탕을 1:2비율로 냄비에 넣고 30분 약불로 졸인후 불을 끄고 식혀 시럽을 만든다 다식은후에는 통에담아 냉장고에 30분간 보관한다흑설탕으로 만든 스크럽을 얼굴에 부드럽게 펴바르고 1-2분 문지른후 미지근한 물로 헹군다

6 꽃을 싱싱하게 유지:꽃병안에 설탕 1스푼을 넣어 두면 꽃을 더 오래 싱싱하게 유지할 수 있으며 색깔이 더욱 선명해진다 7 옷에있는 기름때 제거:옷에 기름때가 묻었을 때 설탕과 물을 5:5비율로 섞어 바르고 15분 후에 손으로 문지르면 기름이 빠진다 8

김치통 냄새제거:김치를 담갔던 반찬통에는 배어있는 냄새는 설탕을 이용해 제거할수있다 물과 설탕을 2:1비율로 섞은후 반찬통의 반이상을 채우고 흔들어서 씻어준다 이렇게하면 김치냄새도 사라질뿐아니라 물든 반찬통도 깨끗해진다 9 옷에 붙은 껌 제거:설탕과 물을 1:1 비율로 섞은 물을 껌이 달라붙은 부분에 문질러 떼어낸다

껌이 붙은 흔적이 남는다면 설탕을 뿌린뒤 칫솔로 다시한번 문질러준다 10 미역 불리기:설탕을 넣은 물에 마른 미역을 담가놓으면 빨리 불어 요리하는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누렇게 변한 베개 솜, 새것처럼 되돌리는 꿀팁 ► Gift of Life Plus ► https://goo.gl/PDijCp

누렇게 변한 베개 솜, 새것처럼 되돌리는 꿀팁 누렇게 변한 베개 솜, 새것처럼 되돌리는 꿀팁 안녕하세요~ 단비에요^^ 집안에 습도가 높아서 그런지 베개를 베고 누우면 끈적끈적한 느낌에 불쾌감도 높고 포근히 잠들 수 없는 것 같아요

그래서 커버라도 빨아 뽀송뽀송한 촉감을 느끼고 싶어 베개 커버를 벗기는 순간ㅠㅠ 베개 솜의 누런 얼룩들~ 세탁한지 얼마 안 된 것 같은데 금방 누렇게 변했어요 베개는 왜 이렇게 누렇게 변하는 걸까요? 오늘은 베개 솜이 누렇게 변하는 이유와 다시 새하얗게 세탁하는 방법에 대해 알려 드리도록 할게요 베개가 누렇게 변하는 이유? 첫 번째, 낮 동안 활동하며 흘린 땀이 남아서 묻거나, 자면서 배출된 땀이 묻은 상태로 시간이 지났기 때문이예요

땀뿐만 아니라 피부에서 떨어지는 각질과 비듬, 미세먼지도 베개 오염의 원인이지요 이렇게 누렇게 된 베개는 대개 진드기 발생과 악취를 동반하게 돼요 이런 진드기가 알레르기 비염과 아토피 피부염의 원인이 될 수 있어요 두 번째, 표백제 사용 후 햇볕에 장시간 두어도 누렇게 변할 수 있어요 베개를 하얗게 만드는 표백제의 성분이 햇볕에 오래 노출되면 베개를 누렇게 변색시킬 수 있기 때문이예요

  베개 솜 세탁하기 누렇게 변한 베개 솜  진짜 보기 싫죠~? 제가 자면서 침과 땀을 많이 흘리고 자나 봅니다 (창피) 베개 세탁은 세탁기로 쉽게 할 수 있어요

누런 베개는 일반 표백제로도 하얘지지 않을 때가 있지요 그럴 땐 과탄산소다를 이용하시면 돼요 과탄산소다는 표백과 얼룩 제거 효과가 뛰어나거든요 또한 세탁조 청소에도 이용할 수 있어요 이제 본격적인 세탁을 위해 과탄산소다 1 컵(종이컵 기준)을 준비해 주세요

과탄산소다 1 컵은 온수에 녹여 세탁세제와 함께 세탁기에 넣어 세탁해 주세요 세탁 후에는 베개 솜을 통풍이 잘 되는 곳에서 완전히 건조해 주세요 세탁 못지않게 중요한 건 건조예요 완벽히 건조하지 않으면 냄새가 날 수 있기 때문이지요 뭉친 솜은 가볍게 두드려 펴 주시면 돼요

새하얗게 변한 베개~ 진짜 깨끗해졌어요~^^ 세탁 전에 보이던 누런 얼룩이 감쪽같이 사라졌어요~ 세상에나~ 과탄산소다! 표백 기능이 정말 놀랍군요 베개는 일주일에 한 번 정도 화창한 날, 통풍이 잘 되는 곳에 1~2시간 정도 건조하고 가볍게 두드려 주기만 해도 쉽게 관리할 수 있어요 배게 솜이 누렇게 변했다고 버리시는 분들도 많은데 이제는 버리지 마시고 이렇게 깔끔하게 빨아서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 ► Love In The MoonLight ► https://goo.gl/A3SP7B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 요즘같이 더울 때 땀을 많이 흘리기 때문에 특시 여름옷은 세탁을 더 많이 하게 됩니다 하지만 옷은 저마다의 재질과 구성 성분이 다르기 때문세 세탁 방법을 잘 알아야 하는데요!

일반적인 세탁 실수를 알면 옷세탁 할 때 옷이 망가지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간혹 흰옷과 물이 빠지는 옷을 같이 빨아 흰 옷이 다른 색으로 얼룩덜룩하게 염색되어 옷으 버리게 되기도 하고, 레이스 등이 달린 옷의 올이 풀어지기도 하며, 잘못된 세탁 방법으로 옷이 줄어들기도 합니다 이런 실수를 하지 않으려면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그냥 세탁기에 입고 난 옷을 던져넣기 보다는 잘 구분하고 옷을 관리하는 방법을 알아두시면 오랫동안 옷을 입을 수 있죠 그럼 다음은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방법 5가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세탁방법이 적힌 라벨을 꼭 확인하자 거의 모든 옷에는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려주는 라벨이 달려 있습니다 보통 옷 안쪽에 있으며 옷을 세탁해야 하는 온도, 다름질을 해도 되는지 안 되는지, 탈수주의사항, 건조방법 등이 적혀 있습니다 손세탁을 해야하거나, 절때 비틀어 짜서는 안되는 옷들도 있으니 라벨을 꼭 확인하는 습관을 가지면 옷을 망가뜨리는 실수를 줄일 수 있습니다  2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지 마세요 언제 어디서나 어떤 옷에 입어도 잘 어울리는 청바지는 많은 사람들이 즐겨 입는 옷입니다 여러 종류의 청바지들이 많이 있는데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면 청바지 천, 데님이 상할 수 있습니다 물론 오래 입은 듯한 구제 청바지를 좋아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그런 느낌이 아닌 청바지가 되어 버리죠!  청바지를 잘 관리하고 싶다면 첫 세탁은 드라이클리닝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드라이클리닝을 해 주면 섬유 표면에 얇은 막이 생겨 탁색이나 변형을 막아줍니다

이후 세탁을 할 때는 따뜻한 물이 아닌 찬물로 세탁하고 탈수는 가급적 피하고 그늘에서 거꾸로 메달아 말려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청바지 세탁시 소금과 물을 1:10 비율로 섞어준 소금물어 반나절 정도 담궈준 다음 헹궈주면 물빠짐 없이 까끔하게 청바지를 세탁할 수 있습니다  3  세탁기에 옷을 넣기 전 주머니 꼭 확인하기 아마 많은 분들이 충분히 경험해 보셨을 만한 것입니다 휴지나 종이 등을 주머니에 넣어 놓은 상태로 세탁하여 세탁기 통과 세탁한 옷이 온통 풀어진 종이 조각들이 묻어 잘 털어지지 않는 경험 말입니다

종이조각들은 미세하게 달라 붙어 있기 때문에 옷을 몇번식 물에 헹궈주고 털어주어야 하며, 심할 경우 세탁기는 전문가를 불러 별도의 청소를 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주머니에 어떤 것이 남아있는지 확인 하는 것이 좋습니다  4  흰 옷 얼룩 지우기 하얀 옷에 얼룩이 생긴다면 그만큼 신경 쓰이는 것도 없습니다 흰 옷에 김치 국물이나 찌개국물 등이 묻는 경우 짜증이 나게 마련입니다

여성분들의 경우에는 넥라인에 파운데이션이 많이 묻기도 하는데요! 흰옷의 얼룩을 지우는 여러 방법이 있습니다 넥라인에 묻은 파운데이션은 우선 버터나 식용유를 얼룩 부분에 문지른 후 주방세제로 헹궈주면 됩니다 다른 얼룩들은 베이킹소다를 소량 섞으면 얼룩 제거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누렇게 변한 흰옷은 계란 껍질이나 레몬껍질을 넣고 세탁하면 하야게 변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5

 여성 속옷은 건조기보다 자연건조가 더 좋다 습하고 비가 오는 날씨에는 옷이 잘 안 마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럴 때 건조기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요! 특히 여성들의 속옷은 메쉬와 레이스로 된 경우가 많이 있은데 이런 옷들은 건조기를 사용하면 레이스와 메쉬 재질을 상하게 할 수 있기 때문에 세탁기 건조기능을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은 방법입니다 세탁 후에는 빨래 건조대에서 자연건조 해 주세요  보너스  세탁한 옷을 세탁기에 너무 오래 두지 마세요

세탁한 옷은 가능한 한 빨리 세탁기에서 꺼내 빨래 건조대에 널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젖은 옷을 세탁기에 1시간 이상 방치하면 불쾌한 습기 찬 냄새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말리더라도 꾸리꾸리한 냄새는 없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주름이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만약 세탁 후 깜빡하고 널지 않았다면 다시 헹굼모드를 작동시키고 탈수가 끝난 후 바로 널어주세요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꿀팁 요즘같이 더울 때 땀을 많이 흘리기 때문에 특시 여름옷은 세탁을 더 많이 하게 됩니다 하지만 옷은 저마다의 재질과 구성 성분이 다르기 때문세 세탁 방법을 잘 알아야 하는데요!

일반적인 세탁 실수를 알면 옷세탁 할 때 옷이 망가지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간혹 흰옷과 물이 빠지는 옷을 같이 빨아 흰 옷이 다른 색으로 얼룩덜룩하게 염색되어 옷으 버리게 되기도 하고, 레이스 등이 달린 옷의 올이 풀어지기도 하며, 잘못된 세탁 방법으로 옷이 줄어들기도 합니다 이런 실수를 하지 않으려면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그냥 세탁기에 입고 난 옷을 던져넣기 보다는 잘 구분하고 옷을 관리하는 방법을 알아두시면 오랫동안 옷을 입을 수 있죠 그럼 다음은 옷세탁 할 때 망가지지 않게 하는 세탁방법 5가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세탁방법이 적힌 라벨을 꼭 확인하자 거의 모든 옷에는 옷을 어떻게 세탁해야 하는지 알려주는 라벨이 달려 있습니다 보통 옷 안쪽에 있으며 옷을 세탁해야 하는 온도, 다름질을 해도 되는지 안 되는지, 탈수주의사항, 건조방법 등이 적혀 있습니다 (속옷의 경우 더 주의해야 하죠 / 출처 – 은갱 네이버 블로그) 손세탁을 해야하거나, 절때 비틀어 짜서는 안되는 옷들도 있으니 라벨을 꼭 확인하는 습관을 가지면 옷을 망가뜨리는 실수를 줄일 수 있습니다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지 마세요 언제 어디서나 어떤 옷에 입어도 잘 어울리는 청바지는 많은 사람들이 즐겨 입는 옷입니다 여러 종류의 청바지들이 많이 있는데 청바지는 너무 자주 세탁하면 청바지 천, 데님이 상할 수 있습니다 물론 오래 입은 듯한 구제 청바지를 좋아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그런 느낌이 아닌 청바지가 되어 버리죠!  청바지를 잘 관리하고 싶다면 첫 세탁은 드라이클리닝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드라이클리닝을 해 주면 섬유 표면에 얇은 막이 생겨 탁색이나 변형을 막아줍니다 이후 세탁을 할 때는 따뜻한 물이 아닌 찬물로 세탁하고 탈수는 가급적 피하고 그늘에서 거꾸로 메달아 말려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청바지 세탁시 소금과 물을 1:10 비율로 섞어준 소금물어 반나절 정도 담궈준 다음 헹궈주면 물빠짐 없이 까끔하게 청바지를 세탁할 수 있습니다   세탁기에 옷을 넣기 전 주머니 꼭 확인하기 아마 많은 분들이 충분히 경험해 보셨을 만한 것입니다

휴지나 종이 등을 주머니에 넣어 놓은 상태로 세탁하여 세탁기 통과 세탁한 옷이 온통 풀어진 종이 조각들이 묻어 잘 털어지지 않는 경험 말입니다 종이조각들은 미세하게 달라 붙어 있기 때문에 옷을 몇번식 물에 헹궈주고 털어주어야 하며, 심할 경우 세탁기는 전문가를 불러 별도의 청소를 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주머니에 어떤 것이 남아있는지 확인 하는 것이 좋습니다   흰 옷 얼룩 지우기 하얀 옷에 얼룩이 생긴다면 그만큼 신경 쓰이는 것도 없습니다

흰 옷에 김치 국물이나 찌개국물 등이 묻는 경우 짜증이 나게 마련입니다 여성분들의 경우에는 넥라인에 파운데이션이 많이 묻기도 하는데요! 흰옷의 얼룩을 지우는 여러 방법이 있습니다 넥라인에 묻은 파운데이션은 우선 버터나 식용유를 얼룩 부분에 문지른 후 주방세제로 헹궈주면 됩니다 다른 얼룩들은 베이킹소다를 소량 섞으면 얼룩 제거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누렇게 변한 흰옷은 계란 껍질이나 레몬껍질을 넣고 세탁하면 하야게 변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여성 속옷은 건조기보다 자연건조가 더 좋다 습하고 비가 오는 날씨에는 옷이 잘 안 마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럴 때 건조기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요! 특히 여성들의 속옷은 메쉬와 레이스로 된 경우가 많이 있은데 이런 옷들은 건조기를 사용하면 레이스와 메쉬 재질을 상하게 할 수 있기 때문에 세탁기 건조기능을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은 방법입니다 세탁 후에는 빨래 건조대에서 자연건조 해 주세요  보너스

  세탁한 옷을 세탁기에 너무 오래 두지 마세요 세탁한 옷은 가능한 한 빨리 세탁기에서 꺼내 빨래 건조대에 널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젖은 옷을 세탁기에 1시간 이상 방치하면 불쾌한 습기 찬 냄새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말리더라도 꾸리꾸리한 냄새는 없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주름이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만약 세탁 후 깜빡하고 널지 않았다면 다시 헹굼모드를 작동시키고 탈수가 끝난 후 바로 널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