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진압 나가는 소방관들 위해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 만든 LG전자

화재 진압 나가는 소방관들 위해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 만든 LG전자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LG가 또 남몰래 착한 일을 했다

이번에는 소방관을 위해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를 만든 것이다 화재진압 현장에 나가는 소방관들을 위해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를 만들어 관내 안전센터에 설치된 사실이 전해지면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을 현직 소방관이라고 밝힌 A씨가 LG전자의 남모를 선행을 폭로해 누리꾼들의 뜨거운 관심과 찬사를 한몸에 받고 있다 현직 소방관인 A씨에 따르면 화재진압을 위해 착용하는 방화복은 한번 현장에 출동하고 오면 시커먼 검은 떼가 묻기 때문에 무척이나 더럽고 불냄새가 나서 손쉽게 세탁하기 힘들다 그러다보니 일반적으로 더러워진 방화복을 바닥에 펼쳐놓은 다음 솔로 벅벅 문질러서 세탁한 다음 햇볕에 말려놓고 출동할 때 입고 벗어 말리기를 반복하기 일쑤다

온라인 커뮤니티 출동이 잦고 화재진압 현장에 나갔을 때 매번 시커멓게 묻는다는 점 등을 고려했을 때 방화복 세탁은 매우 필요하지만 현실적으로 녹록치 않은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LG전자가 소방관들을 위해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를 만들어 관내 안전센터 모든 곳에 설치했다 소방관 A씨는 LG전자에서 방화복 전용 드럼세탁기를 만들었다고 한다며 방화복 전용 세탁기 만드는 것만으로도 정말 대단하다고 찬사를 보냈다 그러면서 예전부터 LG가 독립운동가 후손들 돕거나 외국 난민들 돕는거 알고 있었는데 소방관들까지 혜택을 주실 줄 몰랐다며 고마움을 대신 전했다

실제 소방관 A씨가 공개한 사진을 보면 방화복 세탁기 사용방법이라는 제목으로 하나에서부터 열까지 친절하게 방화복 세탁하는 방법이 상세하게 쓰여 있어 놀라움을 자아내게 만든다 LG전자 한편 현직 소방관 A씨는 방화복 전용 세탁기 사진을 올리면서 LG전자가 무상으로 관내 안전센터에 기증했다고 밝혔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LG전자 한 관계자는 인사이트 취재진과의 통화에서 방화복 전용 세탁기는 각 소방서에서 조달청을 통해 구입해 사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초로 글을 올렸던 현직 소방관인 A씨 역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정정글을 올리고 LG가 무상으로 (방화복 전용 세탁기를) 기증했다는 내용이 틀린 정보임을 밝힌다고 말해 무상 기증은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이처럼 남모르게 열일하고 있는 LG전자는 K팝 스타이자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모델로 내세운 차기 프리미엄 전략 스마트폰 브랜드 LG G7 씽큐(ThinQ)를 다음달 2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다음날인 3일에는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국내 공개 행사를 개최해 세계를 또한번 크게 놀라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