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을 하얗게 만드는 베이킹 소다

옷을 하얗게 만드는 베이킹 소다 세탁을 할 때 베이킹 소다를 사용하는 것의 이점; 베이킹 소다를 옷을 깨끗하게 하는데 사용하면, 환경을 보호하는 것이다 일반적인 세제가 지구에 해를 입히는 자극적인 원료를 함유하고 있다는 것은 이미 알려져 있다

베이킹 소다는 옷을 세탁하기 위해 사용되는 물을 부드럽게 하며, 비눗방울이 더 많이 생기게 할 수 있다 이것은 세탁기 안의 물의 pH 수준의 균형을 조절해, 옷이 더 전보다 더 하얗게 되게 할 수 있다 베이킹 소다가 아주 좋은 섬유 유연제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는가? 헹굼을 할 때 한 컵을 넣어보자 얼룩진 옷이 있다면, 그 얼룩이 강하거나, 완전히 들러붙었거나, 끈적하더라도 베이킹 소다가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애벌빨래를 할 때 뜨거운 물 대신 찬물로 세탁을 하면, 색깔이 더 밝아지고 흰 옷이 더 하얗게 될 것이다

애벌빨래:베이킹 소다의 냄새 제거 효과를 얻고자 한다면, 베이킹 소다에 옷을 하루밤동안 담가놓는 것이 좋다 이렇게 하면 냄새가 옷에서 효과적으로 빠질 시간을 주게 된다 이것은 수건 및, 담배 연기, 곰팡이, 땀 냄새가 나는 다른 물품들을 위해서도 아주 좋다 재료:베이킹 소다 1컵 (200g);물 4리터; 사용 방법:이 두 가지 재료를 통이나 큰 그릇에 넣는다 여기에 옷을 넣고 잘 담근다

필요하면 물을 더 넣어도 된다옷을 하룻밤동안 두면 다음날 세탁을 할 준비가 될 것이다 세 탁기에 베이킹 소다 넣기:베이킹 소다가 즉시 녹을 수 있도록 세탁기에 물이 완전히 채워지면 이것을 반 컵 넣는다 그 다음에는 평소처럼 세탁기를 돌린다옷을 한번에 많이 돌릴 때는, 베이킹 소다를 한 컵 넣어도 된다

식초는 세탁에 있어서 또 다른 흥미로운 재료이다 백식초를 한 컵 더하면 베이킹 소다의 냄새 제거 효과가 더 좋아질 것이다 옷은 밖에서 말리기:담배 연기, 곰팡이, 땀냄새가 났던 옷을 세탁해서 말리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바깥에 걸어두는 것이다 햇빛과 바람에 옷을 말리면 남은 냄새를 모두 제거할 수 있다추운 날에도 옷을 바깥에 말려도 된다

햇빛에 노출되는 곳에만 놓으면 된다건조기를 쓸 수도 있다 건조가 한 번 끝나면, 옷 냄새를 맡아보고 필요하면 다시 세탁을 하자 얼룩을 제거하는 방법:베이킹 소다는 천연 얼룩 제거제이기도 하며, 모든 섬유에 사용할 수 있을 정도로 순하다 재료:베이킹 소다 1스푼 (10g);물; 사용 방법:할 일은 오직 베이킹 소다에 약간의 물을 섞어서 페이스트를 만드는 것이다

또 다른 방법은 물 대신 과산화수소나 식초를 사용하는 것이다 이 페이스트는 기름, 진흙, 음식물 및 기타 다양한 물질로 인한 얼룩을 제거하는데 완벽하다 이것을 제대로 바르려면 얼룩 위에 가볍게 문지르면 된다 얼룩이 있는 곳 전체를 덮고, 특히 가장자리를 덮어야 한다 15분간 둔다

얼룩이 거친 섬유에 있을 때는 오래된 칫솔로 문질러 줄 수 있다 실크나 사틴 같은 섬세한 섬유는 망가질 수 있으므로 이를 피한다 마지막으로 옷을 따뜻한 물로 헹구고 베이킹 소다를 모두 제거한다 더 섬세한 섬유에는 젖은 천을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