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덴세탁소 “경제개념 없어, 아직 신용카드도 없다” | 여사김정숙

스웨덴세탁소 "경제개념 없어, 아직 신용카드도 없다" 음악으로 치유를 꿈꾸는 여성 인디 듀오 스웨덴세탁소가 자신들의 경제관념에 대해 털어놓았다 티브이데일리는 최근 스웨덴세탁소(최인영, 왕세윤)와 지난달 30일 발매한 미니앨범 우리집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미니앨범 우리집처럼 사람들이 들을 때 아늑하고 편안한 느낌을 주는 곡들로 꾸며졌다 이날 인터뷰에서 스웨덴세탁소는 새 앨범 이야기와 함께 일상의 생각도 함께 전했다 인터뷰에서 가장 눈길을 끈 것은 이들의 독특한 경제관념이었다 직장에 다니는 친구들과 함께 여행을 갔는데 친구들은 8시쯤 되면 피곤하다고 한다며 직장 생활에 익숙해진 그 모습을 존경한다고 언급했다 그러나 그들의 돈 씀씀이는 존경하는 직장인들과 전혀 달랐다

멤버 최인영은 우리가 소비 수준이 없는 것인지 먹는데 밖에 돈을 안 쓴다며 대신 엄청 많이 먹는다고 말했다 이어 멤버 왕세윤은 여행을 가는 데도 많이 쓰는 것 같다 그런데 사실 경제 개념은 별로 없다며 우린 아직 신용카드도 없다고 도저히 29살로 믿어지지 않는 말을 했다 29살 동갑내기 두 사람은 지난 2012년 데뷔한 7년 차 가수다 한편 스웨덴세탁소는 오는 28일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