땀 얼룩을 제거하는 5가지 방법|HYA TV

땀 얼룩을 제거하는 5가지 방법 옷에 스며든 땀 얼룩은 탈취제, 세제 또는 빨래 비누로 인해 생기는 경향이 있다 하얀 색이나 검은 색 옷에는 이 얼룩을 가장 잘 드러나기 때문에 제거하기가 가장 어렵다

흰 블라우스 또는 셔츠에 생긴 노란 얼룩은 미관상 불쾌하며 제거하기도 매우 어렵다 땀 얼룩을 없애는 데 효과적인 5가지 방법 최근에 생긴 얼룩 지우기 베이킹 소다 5스푼 (45 g) 물 4컵 (1 리터)

얼룩이 생긴지 얼마 되지 않았다면 물 1리터에 베이킹 소다 5스푼을 녹인다 그 물에 30분간 옷을 담근 뒤 평소처럼 빨래를 한다 옷을 빨래할 때 얼룩이 진 부위에 비누를 조금 더 묻히는 것이 좋다 고운 소금 고운 소금 3스푼 (45 g)

물 (필요한 만큼) 스펀지 또는 천을 이용하여 얼룩이 진 부위에 미지근하고 깨끗한 물(거의 찬물에 가까운 온도)을 적신다 얼룩이 진 부위에 고운 소금을 뿌리고 30~40분간 기다린다 시간이 지나면 미지근한 물로 헹군 뒤 평소처럼 빨래를 한다 액체 세제

얼룩을 지우고 표백을 하고 싶다면 액체 세제를 뿌리고 햇볕에 말리는 것이 이상적이다 먼저 미지근한 물에 옷을 적신 뒤 얼룩이 있는 부위에 직접적으로 액체 세제를 뿌린다 햇볕에 1시간 가량 말린 뒤 물로 헹구고 다시 건조한다 백식초 4스푼 (60 ml) 물 2컵 (500 ml)

색이 있는 옷이라면 백식초를 권장한다 물 2컵에 백식초를 희석한다 땀 얼룩이 진 부위에 혼합물을 뿌리고 30분간 기다린다 찬물 빨래를 하는 것으로 마무리한다 레몬즙

레몬 1~2개의 즙 고운 소금 1스푼 (15 g) 축축해질 때까지 땀 얼룩이 진 부위에 직접적으로 레몬즙을 도포한다 여전히 축축한 상태의 옷에 고운 소금을 뿌린다 양 손으로 옷을 비벼서 얼룩을 빼낸다

평소처럼 빨래를 하기 전에 햇볕에 말린다 땀 얼룩을 피하기 위한 조언 땀에 있는 소금과 땀 억제제 사이의 반응으로 인해 땀 얼룩이 생긴다 이 얼룩은 대개 낮에 생기는 경향이 있지만 밤에도 땀을 많이 흘리는 사람들은 잠옷과 침대 시트에도 얼룩을 남긴다 체온에 따라 올바른 종류의 천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날씨가 더운 날에는 면 뿐만 아니라 옷이 계속 축축하지 않도록 펑퍼짐한 옷이나 민소매를 입는 것이 가장 좋다 자신이 사용하는 탈취제가 무엇인지 확인해야 한다 어떤 제품은 땀과 접촉하게 되면 매우 지우기 어려운 노란색 얼룩을 형성하는 알루미늄을 포함하고 있다  투명한 중성 탈취제를 선택하는 것이 이상적이며 이 제품은 피부에도 더 좋다

향이 첨가된 탈취제는 대개 알데히드 또는 케톤을 바탕으로 만들어지는데 이러한 화학 물질은 다른 성분과 반응하여 지우기 어려운 노란색 얼룩을 만든다 추후에 얼룩을 제거하는 것이 훨씬 더 어렵기 때문에 얼룩이 마르기 전에 조치를 취해야 한다 과도한 탈취제는 옷을 얼룩지게 하기 때문에 겨드랑이에 뿌린 탈취제가 다 마른 후에 옷을 착용하자 탈취제 대신 베이킹 소다와 같은 천연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 겨드랑이를 씻은 후 이 제품을 발라보자

베이킹 소다는 땀을 먹고 기생하며 불쾌한 악취를 방출하는 박테리아에 의해 생성된 산을 중화시킨다 땀 얼룩을 방지하는 천연 제품 위에서 언급한 모든 레시피는 천연 제품으로 만들어진다 비록 시중에서는 특히 천에 따라 얼룩을 제거할 수 있는 화학 제품이 판매되지만, 그래도 천연 제품이 가장 좋다 화학 물질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피부 문제나 알레르기 또는 불쾌한 반응을 유발하지 않는다

옷이나 겨드랑이에 화학 제품 사용을 중단하는 것은 건강에 매우 유익할 것이다 또한 옷에 진 땀 얼룩도 완벽하게 사라질 것이다!